fabric band works

KakaoTalk_20180829_112521316

소은명 작가는 이번 작업을 5단계로 나누고 단계마다 수행되어지는 행위와 결과물을 자신의 치유를 위한 과정과 부합하게 만들고 전시하여 감정을 무뎌지게 만드는 반복적인 행위를 하고 있다.
이러한 행위의 결과물은 오브제 로서 벽에 걸리거나 실 생활에 필요한 기능을 주어 사용 되어짐으로서 흔하디 흔한 생활용품이 되어진다.

 

Advertisements

About eunmyung soh

Eunmyung Soh Artist I have been working on a conceptual installation job by picturing imaginary situations

Leave a Reply

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

WordPress.com Log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com account. Log Out /  Change )

Google+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 account. Log Out /  Change )

Twitter picture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 Log Out /  Change )

Facebook photo

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 Log Out /  Change )

Connecting to %s

%d bloggers like this: